banner1
한국어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2016.11.18 10:43

정무흠 조회 수:294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시편 103편은 이스라엘의 가을철 장막절 예배 의식에서 예배용 찬송으로 불리워진 감사 예배 시!

다윗의 시로서 그 내용의 풍성함이 시편 중에서 가장 아름답고 뛰어나다고 할 정도로 주옥같은 시이다.

추수감사절 안식일 예배에 적합한 시!

종교자유를 찾아 미국으로 온 청교도들은 162110가을에 첫 농사로 거두어들인 곡식을 하나님께 바치며 감사예배를 드렸다. 1789년에 워싱턴 대통령이 1126일을 감사절로 공포했으며, 링컨 대통령이 11월 마지막 목요일을 추수감사절로 정하였다.

1941년 프랭크린 루즈벨트 대통령이 11월의 4번째 목요일로 하기로 정하였다.


1. 다윗이 체험한 하나님의 은총에 대한 감사 찬송(1-5절)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내속에 있는 것들아 다 그 성호를 송축하라!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며 그 모든 은택을 잊지 말찌어다.

저가 네 모든 죄악을 사하시며 네 모든 병을 고치시며

네 생명을 파멸에서 구속하시고 인자와 긍휼로 관을 씌우시며

좋은 것으로 네 소원을 만족케 하사 네 청춘으로 독수리 같이 새롭게 하시는도다."


다윗은 그가 체험한 구원자 하나님의 긍휼과 자비와 인자하심에 대하여 실로 감격적이고도 감사와 기쁨이 충만한 가운데 찬양하고 있다.

다윗처럼 우리도 자신의 삶을 돌이켜보고 자기 삶 속에 투영된 하나님의 은혜와 자비에 감사하며 하나님께 찬양하기를 쉬지 않아야 할 것이다.


1. "내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 여기서 "영혼"에 해당하는 히브리어 "네페쉬"는 육체까지 포함한 전인격적 표현으로 전존재를 다해 하나님을 찬양하라는 말이다. 오장육부를 총동원하여!

   "송축하라"(히브리어 "바라크")는 사랑과 감사에서 우러나오는 내적인 찬양을 나타낸다.

   "정무흠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하나님! 감사합니다! 예수님! 감사합니다!


2. "그 모든 은택을 잊지 말지어다."

   하나님의 은택(하나님의 자비로운 은총)을 잊는 사람은 감사의 찬양 대신 윈망만 늘어놓는다.

"우리는 과거 역사에서 하나님이 우리를 인도해 오신 길과 그분의 가르침을 잊어버리는 것 외에는 미래에 대하여 두려워할 것이 아무것도 없다." 엘렌 화잇 자서전 196


3. "네 모든 죄악을 사하시며" - 여호와의 은택 중 가장 크고 첫째 되는 것

    우리는 연약하여 셀 수 없이 많은 죄를 짓지만 하나님은 우리를 긍휼히 여기사 우리의 모든 죄를 용서해 주신다.

사랑하는 아들아!
너의 죄를 내가 지고 십자가에 못박혀 죽었노라!
너는 용서 받았다! 염려 말고 새 출발하여라! – 복음!


   "네 모든 병을 고치시며" - 죄의 결과로 얻은 육체적 정신적 고통을 죄의 사유를 통해 본래의 상태로 회복시켜 주신다. - 육체적, 정신적, 영적 모든 병을 고치시며, 신장암도 고치시며...


4. "파멸에서 구속하시고" - 다윗은 하나님의 은혜로 여러번 죽을 고비를 넘겼음을 찬송하고 있다.

    비행기 사고, 자동차 사고의 파멸에서 구원해주신 하나님


   "인자와 긍휼로 관을 씌우시며" - 하나님의 자비와 불쌍히 여기심으로 인하여 성도들이 왕과 같이 높임을 받는 것을 의미한다. 하나님께서는 인간에게 하나님의 형상을 주시고(창 1:26), 영화와 존귀로 관을 씌우셨다.


5. "좋은 것으로 네 소원을 만족케 하사" - 하나님은 그의 종들의 소원을 만족케 하시며, 모든 것을 후히 주시기를 즐겨하신다.(딤전 6:17)

아낌없이 주기를 기뻐하시던 어머니!

그 젖먹이를 잊겠느냐?


   "독수리 같이 새롭게 하시는도다" - 네 젊음이 새로워져서 독수리와 같이 강하게 된다는 뜻이다. 용서받은 죄인은 되찾은 활력이 신선함을 보여준다.


하나님의 형상으로 창조 받은 독수리 같은 우리! 1:27-28

(1:27) 하나님이 자기 형상 곧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 
(1:28)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며 하나님이 그들에게 이르시되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에 충만하라, 땅을 정복하라, 바다의 물고기와 하늘의 새와 땅에 움직이는 모든 생물을 다스리라 하시니라

(예화) 독수리야! 독수리야!
어느 날 한 농부가 밭에 일하러 나갔다가 어미 잃은 독수리 새끼를 발견하였습니다.
그 농부는 그 독수리 새끼를 집으로 가지고 와서 병아리들과 함께 키웠습니다.
그 독수리 새끼는 병아리 처럼 "꾸꾸꾸" 모이도 쫗고, 병아리들과 친구가 되어 자라갔습니다.
어느날 이 농부의 친구인 생물학 교수가 휴가를 얻어 찾아왔는데, 이 독수리를 보고 말했습니다.
"여보게, 친구! 저 독수리가 어찌 병아리처럼 행동하는가?"
"그 독수리는 새끼 때부터 병아리들과 함께 자라 자기가 독수리인 줄 모르는 것 같애"라고 농부가 말했습니다.

"독수리는 독수리처럼 살아야지. 내가 저 독수리를 독수리처럼 살도록 도와주고 싶네."
"원하면 해보게. 그러나 쉽지 않을걸세."

그 생물학 교수는 독수리를 안아들고 외쳤습니다.
"독수리야! 독수리야! 너는 병아리가 아니다! 창조주께서 너를 새중의 왕인 독수리로 창조하셨다. 창공을 날아라! 독수리야!"하고는, 독수리를 공중에 던졌습니다.

그러나 독수리는 날아오를 생각을 하지않고 땅에 있는 병아리들에게로 가서 "꾸꾸꾸" 모이를 쫗았습니다.
"하! 하! 하! 그 독수리는 자기가 독수리인 줄 몰라! 포기하게!"라고 농부가 말했습니다.

"다시 한 번 시도해보겠네!"하고 생물학 교수는 그 독수리를 안과 사다리로 올라 지붕위에 올라갔습니다.
지붕 위에서 독수리의 눈을 창공으로 향하게 하고 소리쳤습니다.
"독수리야! 독수리야! 창조주 하나님께서 너를 새 중의 왕인 독수리로 창조하셨다! 너는 병라리가 아니다! 너는 독수리다!" 라고 소리치며 독수리를 공중으로 던졌습니다.

그러나 독수리는 날아오르지 않고, 다시 자기 친구 닭들이 있는 곳으로 내려가, "꾸꾸꾸" 모이를 쫗았습니다.
"하! 하! 하!" 포기하게! 포기해! 그 독수리는 자기 자신이 병아리라 믿고 있네. 자신이 독수리인 줄 전혀 몰라"

"포기하지 않겠네. 내일 새벽에 다시 한 번 시도해보겠네.

이튼 날 새벽 일찍, 그 생물학자는 독수리를 차에 싣고 산꼭대기에 올랐습니다.
정상에 우뚝 선 그는 독수리의 눈을 동쪽으로 향하게 했습니다.
막 솟아오르는 아침 해를 바라보게 했습니다.
그리고 소리쳤습니다.
"독수리야! 독수리야! 창조주 하나님께서 너를 새중의 왕인 독수리로 창조하셨다. 너는 독수리다! 창공을 날아라! 독수리야"라고 외쳤습니다.

산위로 솟아오르기 시작하는 아침 해를 독수리의 예리한 눈으로 바라보는 독수리의 본능이 살아나기 시작했습니다.
독수리의 심장이 뛰기 시작했습니다. "쿵쿵쿵!"
독수리는 날개를 활짜 펴고 울부짖으며 창공을 높이 높이 솟아 올랐습니다.

(사 40:31) 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 독수리가 날개치며 올라감 같을 것이요 달음박질하여도 곤비하지 아니하겠고 걸어가도 피곤하지 아니하리로다 

여러분! 창조주 하나님께서 말씀하십니다.
"너희들은 병아리들이 아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로 구원받은 너희들은 독수리와 같은 하늘 왕국의 왕자들이요 공주들이다! 독수리처럼 살아라!"

예수재림 때 우리는 부활하여 독수리처럼 날아올라 영원히 주님과 함께 행복하게 살 것입니다!

추수감사절을 맞이하여 우리의 마음 속에 감사의 정신이 충만하기 바랍니다.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고 날마다 외치며 주님과 동행하는 형통한 삶 살아가십시다!

하나님! 감사합니다! 할렐루야!!!


Photobucket

영광스러운 예수 재림 때 우리는 부활하여 영원히 주님과 함께 살 것입니다! 

We will resurrect and live together with Jesus foreve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 닭 울기 전에 3번이나 예수님을 부인한 베드로! 정무흠 2017.06.02 47
24 "자녀를 향한 하나님의 3대 소원!" - 복음 전하는 행복한 암환자 정목사의 힘찬 음성 들어보세요! [1] 정무흠 2017.05.27 52
23 행복한 가정! 행복한 교회! - 복음 전하는 암 환자 정 무흠 목사 설교(그랜드 래피즈 교회) [1] 정무흠 2017.05.17 61
22 사흘 동안에 일어난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사건들!!! 정무흠 2017.04.14 110
21 진리의 확신! 김기곤 목사 - 전 삼육대학교 총장! 서울대학교 종교 철학과와 앤드류스 신학 대학원 졸업한 신학 박사! 정무흠 2017.03.21 131
20 감사의 노래 - 정무흠 목사의 신장암 치료 간증 감사 설교! 하나님! 감사합니다! 정무흠 2017.03.20 134
19 자손대대로 하나님의 은총 속에 살아가는 성서적 비결!!! [1] 정무흠 2017.03.18 148
18 예수님의 해방 선언서 선포!!! Jesus' Sabbath Manifesto!!! 정무흠 2017.01.22 198
17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정무흠 2017.01.07 213
16 구세주 탄생을 영접한 축복받은 사람들 정무흠 2016.11.20 324
»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1] 정무흠 2016.11.18 294
14 노예 이민 온 요셉의 3대 성공 비결 정무흠 2016.10.14 339
13 예수님의 고별 설교 정무흠 2016.09.13 451
12 ***희년의 기쁜 소식 - 2016년 7월16일 안식일 설교 *** 정무흠 2016.07.16 465
11 행복한 가정과 교회! - 행복한 아버지 날을 맞이하여 [3] 정무흠 2016.06.05 811
10 주님 계신 가정! 영원토록 행복한 사랑의 가정! 정무흠 2016.04.08 1020
9 하나님의 자녀들을 위한 세가지 소원!!! 정무흠 2016.04.08 972
8 사흘 동안에 일어난 위대한 사건들 정무흠 2016.03.19 1325
7 말씀을 전파하라! [1] 정무흠 2016.02.08 1226
6 수많은 종교 중에 나는 왜 제칠일 안식일 예수 재림 교회 성도가 되었는가? 정무흠 2016.01.18 795
교회소식
앨범
.
Copyright © grkasda.com All Right Reserved
100 Sheldon Blvd SE, ‎Grand Rapids, MI 495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