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ner1
한국어
윌슨 대통령과 어머니 날의 유래
이제욱

지금부터 약 백년 전에 미국의 어느 시골 마을에 한 가난한 과부와
아들이 살고 있었습니다.
이 과부는 낮에는 양계를 하고, 밤에는 삯바느질을 해서 하나밖에 없는
아들을 위해서 최선을 다했습니다.
아들도 어머님의 은혜에 보답하는 심정으로 열심히 공부했습니다.
그렇게 해서 고등학교를 수석으로 졸업하게 되었습니다.
어머니는 아들의 졸업식을 앞두고 고민하기 시작했습니다.
졸업식에 입고 갈 만한 변변한 옷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자기의 누추한 모습 때문에 아들이 얼마나 민망해 할지 그것을 생각하니까
괴로운 것입니다.
그래서 아들에게 이렇게 말했습니다.

“얘야, 내가 너의 졸업식에 가기는 가야겠지만 갑자기 급한 일이 생겨서
가지 못하겠구나! 네가 이해하렴.”

그러나 아들이 울면서 매달립니다.
“아니, 어머님! 어머님 없는 졸업식이 제게 무슨 의미가 있겠습니까? 안됩니다.
만사를 다 제쳐놓고서라도 어머님이 졸업식에 꼭 참석을 하셔야만 됩니다.”

울며 매달리는 아들을 뿌리칠 수가 없어서 어머니는 가겠다는 약속을 했습니다.
드디어 졸업식이 되었습니다.
아들은 전 학생들을 대표해서 멋있는 연설을 했습니다.
그리고 대통령의 이름이 새겨진 금메달을 목에 걸게 되었습니다.
많은 박수를 받으며 그는 단상에서 내려 왔습니다.
모든 사람들의 시선이 그에게 집중되었습니다.
그는 한쪽 구석에 아무의 눈에도 띄지 않기를 바라는 듯이 앉아 있는
그의 어머니에게로 달려갔습니다.
그는 그의 어머니 앞에 서서는 자기 목에 걸려 있는 금메달을 벗었습니다.
그리고는 그것을 그의 어머니의 목에 걸어주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어머니, 감사합니다.
어머님이 아니셨으면 제가 어떻게 오늘의 이 영광을 누릴 수 있었겠습니까?”

그러면서 모든 공을 어머니에게 돌렸습니다.
이 아들은 그 뒤에도 열심히 공부해서 미국의 제 28대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바로 윌슨 대통령의 이야기입니다.
그가 재임하던 1914년 그는 국회의원들의 마음을 움직였습니다.
그리해서 5월 둘째 주 일요일을 거국적으로 어머니날로 제정했습니다.

전 국가적으로 어머니의 날을 기리도록 한 것입니다.
그것이 계기가 되어서 지금도 전 세계의 교회가 5월 둘째 주 일요일은 어머니 날로,
또는 어버이 날로 지키고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96 예수 탄생을 영접한 은총 입은 사람들 정무흠 2017.12.11 1
1295 2017년 11월 18일 안식일 설교 제목 및 순서 정무흠 2017.11.13 142
1294 ‘가장 받고 싶은 상’ - 엄마가 차려주셨던 밥상 - 무엇보다 더 보고 싶은 것은 엄마의 얼굴! 정무흠 2017.11.12 120
1293 Bitter melon의 놀라운 항암 치료 효과!!! 정무흠 2017.11.05 159
1292 10월 21일 안식일 설교 제목 및 순서 정무흠 2017.10.18 257
1291 100세 건강 장수 비결!!! - US NEWS 정무흠 2017.10.02 384
1290 ‘비타민D’ 결핍 4년새 10배 증가 - 비타민 D는 골다공증, 성인병, 암 예방에 꼭 필요한 필수 영양소!!! 정무흠 2017.10.02 334
1289 제 12호 BMW 뉴스레터 file 선교사 2017.09.28 423
1288 2017년 9월 16일 안식일 설교제목 및 순서 정무흠 2017.09.13 487
1287 주님의 손길, 내 영혼에 닿을 때 - "그 여름에 만난 믿음의 전달자들" 정무흠 2017.09.03 492
1286 2017년 8월 19일 안식일 설교제목 및 순서 [1] 정무흠 2017.08.16 576
1285 교회에서 Ford Museum 가는 길 정무흠 2017.07.21 918
1284 Gerald R. Ford Museum Address: 303 Pearl St NW, Grand Rapids, MI 49504 정무흠 2017.07.16 1035
1283 2017년 7월 15일 안식일 설교 제목 및 순서 정무흠 2017.07.11 993
1282 6월 17일 안식일 설교 제목 및 순서 (변경) 정무흠 2017.06.12 1192
1281 5월 20일 안식일 설교 제목 및 순서 정무흠 2017.05.17 1401
» 윌슨 대통령과 어머니 날의 유래 정무흠 2017.05.12 1337
1279 하나님의 은혜 - 박송자(Mrs. 정무흠) 정무흠 2017.05.07 1303
1278 어떤 사랑 이야기 (kasda.com에서 퍼온 글) - 글렌 쿤 목사 정무흠 2017.05.07 1363
1277 ***머리말 -어둠이 빛을 이기지 못하더라 - Daum■ 정통과 이단 심포지엄 ■ - 신계훈 박사*** 정무흠 2017.05.07 1405
교회소식
앨범
.
Copyright © grkasda.com All Right Reserved
100 Sheldon Blvd SE, ‎Grand Rapids, MI 49503